2022년 09월 29일 목요일Contact Us

랄프 데코스트 한국전 참전용사 출판 기념회 개최

2022-04-05 03:25:26

저자 랄프 데코스트 한국전참전용사는 1930년 생으로 1986년까지 캐나다 군인으로 복무했고 전역 후에는 7년동안 BC 검시소에서 근무했다.

랄프 데코스트 한국전 참전용사의 자서전 ‘인생의 황혼을 향하여(Toward life’s sunset)’ 출판 기념회가 3월 28일 얀스 가든(버나비)에서 개최되었다.

서정길 부회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 날 행사에는 6.25참전유공자회 캐나다서부지회(회장 이우석) 주최로 강승연 영사, 랄프 데코스트, 유공자회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자서전 ‘인생의 황혼을 향하여’ 영어 한글 동시 출판

랄프 데코스트 참전용사는 “63년 동안 나와 함께하고 2017년 생을 마감한 아내 에바에게 바친다”라며 “자서전 준비를 도와 주고 후원해 준 6.25침전유공자회 및 한인사회에 감사드린다”라고 인사말을 전했다.

이우석 회장은 “오랜 벗이자 동지인 랄프 자서전이 나와 함께 축하할 수 있어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박은숙, 장민우6.25참전유공자회 명예회원이 자서전 독후감을 발표했다. 한편 점식 식사 후 노래자랑 시간을 통해 참전유공자들이 흥겨운 노래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저자 랄프 데코스트 한국전참전용사는 1930년 생으로 1986년까지 캐나다 군인으로 복무했고 전역 후에는 7년동안 BC 검시소에서 근무했다. 이번 자서전에는 본인의 가족, 지인들과의 개인적인 이야기와 한국전 참전 이야기, 6.25참전유공자과의 인연 등 한인사회와의 친목 등을 담았다.

 

글 사진 이지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