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국경 재오픈에 밴쿠버 렌트비 상승 모드

국경 재오픈에 밴쿠버 렌트비 상승 모드

국경 재개방을 앞두고 전국, 특히 메트로 밴쿠버 렌트시장의 변화 조짐이 감지되고 있다.   피터 다우니(35)와 그의 아내는 팬데믹 초기에 임대 아파트를 좋은 조건에 계약할 수 있었다. 아파트를 매각하고 새 집을 구매할 때까지 6개월간 필요한 임시 거처를 찾고 있었다. 당시 월세는 최대 30%까지 하락한 상태로 그는...

부동산 과열 우려에 정부 정책으로 맞선다

3월까지 거침없이 강한 시장을 보여주었던 밴쿠버 부동산 시장은 4월 들어 다중오퍼의 수가 줄고 조건없는 캐쉬오퍼의 수도 줄어든 모습이 보여, 토론토 부동산과 함께 조금...

정부의 생애 첫주택 구매자 혜택 확장

지난해 11월 연방정부가 코비드19 팬더믹 환경에 대비해 내놓은 경제정책의 변화중 주목할만한 것은 밴쿠버와 빅토리아의 생애 첫 주택자들에게 좀 더 현실적인 구매 혜택을...

한풀꺾인 시장…‘셀러 마켓’ 유지

한풀꺾인 시장…‘셀러 마켓’ 유지

여전히 거래와 매물 등록이 활발했지만 지난 달 메트로 밴쿠버의 주택시장은 3월과 4월에 기록된 역대 최고 수준에서는 한 발 물러섰다. 메트로 밴쿠버의...

메트로밴쿠버 렌트비 올해들어 첫 상승

메트로밴쿠버 렌트비 올해들어 첫 상승

지난달 메트로밴쿠버의 원베드룸 임대료는 4월 보다 2.4%, 투베드룸은 7.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월 렌트비는 평균 2천 760달러로 전국에서...

이메일뉴스구독

이메일뉴스구독

매일 업데이트 되는 밴쿠버 로컬 뉴스와 한인사회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뉴스 구독이 신청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