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밴쿠버 제리코지역 개발초안 발표

밴쿠버 제리코지역 개발초안 발표

수 년 동안 토의 끝에 밴쿠버시 웨스트엔드에 위치한 제리코랜드의 개발 초안이 18일 마침내 공개됐다. 이 개발은 지역인구를 두 배로 늘리게 된다. 밴쿠버시는 1만 5천명~1만 8천명의 인구를 수용할 1천만 평방피트의 이 부지에 대한 개발 초안 2개를 내놓고 밴쿠버 시민의 의견을 수렴하기 시작했다. 제리코 랜드는 웨스트...

7월 BC주 일자리 3천100개 사라져

7월 BC주는 경제가 개방되었는데도 3천 1백개의 일자리가 감소했다. 지난 6일 캐나다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전용직이 3천...

개인, 물가인상 대비책 세워야

거의 모든 물가가 오르자 지출을 놓고 신중한 선택을 해야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신용상담회 서비스부 이사야 챈 부사장은...

투자자의 5대 걱정, 10개 해결법

투자자들은 걱정이 많은 집단이다. 대다수 투자자는 최악을 상상하고 많은 이들은 주식이 도박과 크게 다르지 않는다고 믿는다....

경제회복 가로막는 주택시장의 둔화

캐나다중앙은행은 14일 기준금리를 동결하면서 통화정책과 경제전망을 업데이트했다. 이 날 티프 맥클렘 총재는 기자회견에서...

BC주 상장기업 시가 총액 50% 급등

BC주에 본사를 둔 상장기업들의 시장 평가총액이 지난해 50% 가까이 급등했다.  18일 BC증권위원회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관련 기업들의 주가총액은 2019년...

이민자 감소로 노동력 부족…인플레이션 우려

팬데믹동안 급감한 이민자 부족으로 캐나다중앙은행의 예상보다 인플레이션 압력이 장기화 될 위험이 높아질 전망이다. 사회적 경제적 재가동이 본격화되면서 경제는 이미 임금을...

S&P, BC주 AAA신용등급 AA+로 하향 조정

S&P글로벌신용사는 7일 BC주의 AAA신용등급을 AA+로 하향 조정했다. S&P는 코비드 충격으로 BC주의 부채 향후 몇년간 급등할 것으로 예상했다....

기준금리 동결…올해 성장 전망도 낮춰

캐나다중앙은행은 14일 기준금리를 0.25%P로 다시 동결했다. 경제가 향상되고 있지만 변이 코로나바이러스로 경기회복의 지속력이 불투명하다고 동결 배경을 밝혔다. 또...

기준금리 동결 0.25%…“경제전망 밝다”

기준금리 동결 0.25%…“경제전망 밝다”

올해 성장률 6.5% 기대 3차 팬데믹이 장애물 고용회복에는 시간 필요 캐나다중앙은행은  21일 0.25%로 기준금리를 동결했다. “팬데믹 회복에는 아직도...

중앙은행, “주택시장 우려스럽다”

중앙은행, “주택시장 우려스럽다”

티프 맥클렘 캐나다중앙은행 총재가 주민들이 주택구매를 위해 지나친 대출을 받고 있다면서 전국 주택시장이 우려된다고 했다. 지난 2일 파이낸셜 포스트와의...

어학원 국제학생 호텔격리 면제 요구

어학원 국제학생 호텔격리 면제 요구

팬데믹 규제가 시행된 이후 캐나다에 영어와 불어를 배우기 위해 오는 국제학생수도 급감했고 어학원들은 학원문을 열기 더 힘들어졌다. 1998년부터 핼리팩스에서...

올해도 관광산업 최악의 해 기록되나?

올해도 관광산업 최악의 해 기록되나?

BC관광청은 지난해 3월 이 후로 계속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 현상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자, 올해도 관광 최악의 해가 지속될 것을 크게 우려하고 있다....

이메일뉴스구독

이메일뉴스구독

매일 업데이트 되는 밴쿠버 로컬 뉴스와 한인사회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뉴스 구독이 신청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