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 모습 바꾼 ‘개스타운’ 올 여름 보행자 전용도로 운영

확 모습 바꾼 ‘개스타운’ 올 여름 보행자 전용도로 운영

밴쿠버시는 7월-8월 여름 시즌 동안 개스타운의 워터 st. 를 보행자 전용도로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관련 공사가 모두 완료된 상태다. 해당 도로를 보행자들이 안전하게 걸어 다니기 위해 밴쿠버시는 조각난 아스팔트 혹은 튀어나온 배수구 덮개 등을 모두 평평하고 보기 좋게 재구성해 놓았다. 7월-8월 워터 스트릿 차량 통제 도보 걸어 다니며 쇼핑, 식사 즐겨  도로 바닥면은 걷기에 편한 붉은 벽돌 블럭으로 갖춰졌다. 1970년대에 이미 일부 도로에 붉은색의 벽돌들이 설치됐고,...

확 모습 바꾼 ‘개스타운’ 올 여름 보행자 전용도로 운영

밴쿠버시는 7월-8월 여름 시즌 동안 개스타운의 워터 st. 를 보행자 전용도로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관련 공사가 모두 완료된 상태다. 해당 도로를 보행자들이 안전하게 걸어 다니기 위해 밴쿠버시는 조각난 아스팔트 혹은 튀어나온 배수구 덮개 등을 모두 평평하고 보기 좋게 재구성해 놓았다. 7월-8월 워터 스트릿 차량 통제 도보 걸어 다니며 쇼핑, 식사 즐겨  도로 바닥면은 걷기에 편한 붉은 벽돌 블럭으로 갖춰졌다. 1970년대에 이미 일부 도로에 붉은색의 벽돌들이 설치됐고,...

확 모습 바꾼 ‘개스타운’ 올 여름 보행자 전용도로 운영

확 모습 바꾼 ‘개스타운’ 올 여름 보행자 전용도로 운영

밴쿠버시는 7월-8월 여름 시즌 동안 개스타운의 워터 st. 를 보행자 전용도로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관련 공사가 모두 완료된 상태다. 해당 도로를 보행자들이 안전하게 걸어 다니기 위해 밴쿠버시는 조각난 아스팔트 혹은 튀어나온 배수구 덮개 등을 모두 평평하고 보기 좋게 재구성해 놓았다. 7월-8월 워터 스트릿 차량 통제 도보 걸어 다니며 쇼핑, 식사 즐겨  도로 바닥면은 걷기에 편한 붉은 벽돌 블럭으로 갖춰졌다. 1970년대에 이미 일부 도로에 붉은색의 벽돌들이 설치됐고,...

확 모습 바꾼 ‘개스타운’ 올 여름 보행자 전용도로 운영

밴쿠버시는 7월-8월 여름 시즌 동안 개스타운의 워터 st. 를 보행자 전용도로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관련 공사가 모두 완료된 상태다. 해당 도로를 보행자들이 안전하게 걸어 다니기 위해 밴쿠버시는 조각난 아스팔트 혹은 튀어나온 배수구...

로크 써리시장 마침내 ‘백기’…경찰 운영 최종 결정

브렌다 로크 써리 시장은 지난 수 년간 지리멸렬하게 이어져 왔던 써리시 경찰력 운행 변경 건을 놓고, 최근의 대법원 최종 판결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대법원의 최종 판결 수용” 회견 연 간 3천만 달러 추가 재정 필요 써리시는 밴쿠버시와 마찬가지로 연방경찰RCMP가 아닌 써리 시의 자체 경찰력 SPS로 민생 치안이 유지된다. 써리시는 지난 2022년 10월에 실시된 시 총선 기간 중에도 유세 활동의 주 현안이 될 정도로 시 경찰 운행을 놓고 여야 쌍방 간에 지속적인 논쟁을...

밴쿠버 가구 절반이 세입자…전국은 33%로 ‘사상 최고’

몬트리올 63%, 밴쿠버 54%, 토론토 48% 30대 30% 차지, 최근 전 연령층으로 확산 캐나다 세입자 비중이 전체가구의 33%로 사상 최고로 증가했다. 높은 주택 소유비용과 인구 고령화로 인한 현상으로 해석된다. 어느 도시에 살고 있는냐에 따라 이 비율은 더 높을 수 있다. 최근 인구조사 자료를 바탕으로 부동산사이트 ‘포인트2’가 조사한 바에 따르면, 캐나다 주요 50개 도시 중 28개 도시의 임대인 점유율이 전국 평균보다 높았다. 63%의 가구가 임대를 하는...

각 단체 반대속에 정부 양도소득세 변경 감행

10일 하원 통과, 이 달 25일부터 시행 크리스티아 프리랜드 연방 재무장관은 정부가 제안한 양도소득세 변경안을 이행하기 위한 첫 입법 조치를 취했다. 법안이 상정되기 전의 첫 단계인 발의 방식과 수단이 10일 하원에서 소개되었고 이번 주 후반에 표결에 부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 인해 빠르면 이달 25일부터 발효가 된다. 25만 달러 이상의 개인 자본 이득에 대한 "포함비율” 을 50%에서 3분의 2로 인상하는 이 안은 지난 봄 예산에서 발표되었다. 프리랜드 장관은...

평화통일 함께 생각해 보자… 경쟁 아닌 축제의 장

대상 신주애, 윤예슬 우수상 김세린, 이시우, 이지환민주평통 밴쿠버협의회 2024 해외청소년 통일골든벨 거행 주평화통일자문회의 밴쿠버협의회(협의회장 배문수)는 ‘2024 해외청소년 통일골든벨’을 6월 8일 오전 10시 Faith Lutheran Church(써리)에서 개최했다. 제14회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서 홍석광 부총영사는 “올바른 통일관과 역사관을 정립하고 평화통일에 대해 생각해보는 자리에 참여한 모든 학생들을 응원합니다”고 축사했다. 배문수 협의회장은 “경쟁보다는 함께...

김귀일 씨 여수시 홍보대사 위촉

김귀일 (전 민주평통 밴쿠버협의회 20기 간사, Three Angels Eduaction 대표) 씨가 6월 4일 (한국시간) 여수 시청에서 여수시 홍보대사로 위촉 받았다.이 날 정기명 여수시장, 강현태 시의회 운영위원장, 행정국장, 총무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정 여수시장은 “자랑스러운 여수시를 알리고 한국문화를 캐나다 밴쿠버에 알리고자 김귀일 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말했다. 김귀일 여수시 홍보대사는 거북선 여수 소식지와 문화 관광 행사에 초정되며 홍보 역할을 맡는다. 특히...

제 12회 한카문학상 당선자 발표

으뜸상에 산문부문 고혜귀(수필), 운문부문(시) 윤일향씨 캐나다 한국문협(회장 하태린)이 주최한 제12회 한카문학상 공모 당선자가 발표되었다.이를 보면 산문부문에서는 고혜귀씨가 수필 ‘작은 꽃’이라는 작품으로 으뜸상, 권애영씨가 ‘나만의 바위’라는 수필로 각각 버금상에 당선되었다. 운문부문에서는 윤일향씨가 시 ‘쇳소리 장단’으로 으뜸상을, 윤성민씨가 ‘할머니의 찻잔’, 윤사빈씨가 ‘삶의 하루’, 손정규씨가 ‘바다여’라는 시, 그리고 김민관씨가 ‘새벽’이라는 시조로 각각...

캐나다 10월 한국 문화유산의 달로 지정

연아마틴 상원의원이 올린 ‘캐나다 한인들이 캐나다 사회에 기여한 공헌, 캐나다와 한국의 뿌리 깊은 우정과 양국의 관계, 그리고 한국의 유산과 문화가 갖는 중요성을 고려하여 매년 10 월을 한국 문화유산의 달로 지정한다’라는 발의안이 6 월 4 일 캐나다 상원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됐다. 한국 문화유산의 달 발의안은 지난 2017 년 온타리오 주정부가 10월을 한국 문화유산의 달로 제정한 것의 뒤를 이었다. 발의안 187 호의 만장일치 채택은 캐나다 역사에서 캐나다 전역의 한인...

주캐나다문화원, 통쾌한 추적극 ‘시민덕희’ 온라인 상영

6월 19일부터 25일 캐나다 전역 무료 주캐나다한국문화원은 6월 19일(수)부터 6월 25일(화)까지 <시민덕희>(2024, 감독 박영주)를 온라인으로 상영한다. <시민덕희>는 보이스피싱을 당한 평범한 시민 ‘덕희'(라미란 분)에게 사기 친 조직원 ‘재민'(공명 분)이구조 요청을 하면서 벌어지는 통쾌한 추적극으로, 지난 2016년 일어난 경기도 화성시의 세탁소 주인 김성자 씨가 보이스피싱 총책 및 조직 전체를 붙잡은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올해 초...

금리인하 했지만…중앙은행 신뢰도에는 ‘흠집’

금리인하 했지만…중앙은행 신뢰도에는 ‘흠집’

캐나다중앙은행 티프 맥클렘 총재는 “중앙은행이 국내 가계 들과의 신뢰를 다시 쌓아야 한다”고 언급했다. 지난 2년간의 공격적 금리인상과 인하시기가 적절했는 지에 대한 분열된 의견을 고려할 때 신뢰와 공신력을 되찾는 것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캐나다중앙은행은...

중은, 기준 금리 4.75%P로 인하

캐나다중앙은행이 지난 2020년 3월 이후 처음으로 금리인하를 단행해 기준금리를 4.75%p로 인하했다. 4년 만에…“인플레이션과 긴 싸움, 진전” 점진적이며 지속적인 인하...

중은, 기준 금리 4.75%P로 인하

캐나다중앙은행이 지난 2020년 3월 이후 처음으로 금리인하를 단행해 기준금리를 4.75%p로 인하했다. 4년 만에…“인플레이션과 긴 싸움, 진전” 점진적이며 지속적인 인하...

라이프 LIFE
자유성을 중시한다면  반자동 에스프레소 머신

자유성을 중시한다면 반자동 에스프레소 머신

잠 안 올때 읽으면 잠 오는 커피 이야기 41 우리 일상에서 예전에는 도구를 사용했다면 기술이 발전하면서 기계는 필수가 되어 버렸다. 자동차, 컴퓨터, 그리고 가장 가까이 두고 쓰는 핸드폰까지. 이러한 기계들 없이는 이제 일상이 불가능 할...

“처방전 약 이제 집에서   편하게 받으세요”

“처방전 약 이제 집에서 편하게 받으세요”

Rexall Direct 약국 무료 배달 서비스 BC 주 처방전을 받아 약을 복용하는 한인들에게 희소식이 있다. 이제 처방전 약을 무료로 집으로 배달 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 Rexall Direct에서 운영 중인 이 서비스는 환자가 담당...

잠 안 올때 읽으면  잠 오는 커피 이야기 40

잠 안 올때 읽으면 잠 오는 커피 이야기 40

수동 레버 에스프레소 머신  날씨가 풀려서 그런지 곳 곳에서 곰들이 너무 자주 방문을 해주시고 계신다. 오늘만해도 아이들 데이 케어 주차장을 방문해 주셨고 장모님 댁 발코니에 놔둔 냉동고를 거리낌 없이 열고 거의 한시간 동안 여유롭게...

커뮤니티 COMMUNITY
김귀일 씨 여수시 홍보대사 위촉

김귀일 씨 여수시 홍보대사 위촉

김귀일 (전 민주평통 밴쿠버협의회 20기 간사, Three Angels Eduaction 대표) 씨가 6월 4일 (한국시간) 여수 시청에서 여수시 홍보대사로 위촉 받았다.이 날 정기명 여수시장, 강현태 시의회 운영위원장, 행정국장,...

제 12회 한카문학상 당선자 발표

제 12회 한카문학상 당선자 발표

으뜸상에 산문부문 고혜귀(수필), 운문부문(시) 윤일향씨 캐나다 한국문협(회장 하태린)이 주최한 제12회 한카문학상 공모 당선자가 발표되었다.이를 보면 산문부문에서는 고혜귀씨가 수필 ‘작은 꽃’이라는 작품으로 으뜸상, 권애영씨가 ‘나만의...

캐나다 10월 한국 문화유산의 달로 지정

연아마틴 상원의원이 올린 ‘캐나다 한인들이 캐나다 사회에 기여한 공헌, 캐나다와 한국의 뿌리 깊은 우정과 양국의 관계, 그리고 한국의 유산과 문화가 갖는 중요성을 고려하여 매년 10 월을 한국 문화유산의 달로 지정한다’라는 발의안이 6 월...

스페셜 포스트 SPECIAL POST

[이정 회계칼럼] 2024 연방 예산안 주요 사항

양도소득 과세 대상 최근 발표된 2024 연방정부 예산안 중 많은 납세자들에게 큰 영향을 끼치는 안은 단연 과세 되는 양도소득 금액의 인상이라고 할 수 있다. 지금까지는 부동산이나 주식 등의 자산 처분시 발생한 양도 소득의 50%만 과세 대상이었다. 하지만 이번 예산안에 따르면 개인 납세자의 경우 2024년 6월 25일부터 한 해에 발생한...

[2023년 경기전망] ‘새해 경제’ 희망보다는 고통을 이야기 하는것이 안타깝다

2023년을 맞이하여 희망을 얘기하기 보다 혹독한 고통을 이겨내야 한다는 말을 하는 것이 안타깝다. 금년도 세계경제는 불경기 정도가 아니라 불황 자체가 될 가능성이 크다. 특히 가계부채가 소득대비 비율이 높은 한국과 캐나다 국민들의 체감 고통이 아주 심할 거로 보인다. 그동안 저금리 덕에 최소 이자를 상환하면서 은행돈을 내돈처럼 쓰다가 불과...

COVID-19으로 인한 장기 휴교 후 개학 학생들의 정신적, 신체적 건강 괜찮을까

“경험에 근거한 최근 연구는 어린이와 청소년을 신체적으로 덜 활동적으로 유지하고 그들의 일상적인 활동을 방해하는 것이 어린이와 청소년의 정신 건강과 신체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보여준다. [장기 휴교]의 결과는 세계 인구의 42%가 장기적인 정신 건강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에 노출되어 있다는 것이다.” “경험에 근거한 최근 연구는...

전자신문보기 E-PAPER
이메일뉴스구독

이메일뉴스구독

매일 업데이트 되는 밴쿠버 로컬 뉴스와 한인사회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뉴스 구독이 신청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