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밴쿠버항, 콘테이너 수용력 부족

밴쿠버항, 콘테이너 수용력 부족

2020년대 중반부터 밴쿠버항의 컨테이너 수용력 부족현상이 심화되어 수출입품의 가격인상이 초래될 것으로 보인다고 밴쿠버프레이져 항만청의 로빈 실베스터 콘테이너 용량이 올해 상반기에 역대 기록을 깼다고 밴쿠버 항만청이 전했다. 대기 길어져 “ 수출입품 가격인상 될 것” 콘테이너 용량 상반기 역대 기록 넘어서 이 예상치는...

BC경제 예상보다 긍정적…일자리도 회복세

BC주의 전반적인 경기 회복세가 팬데믹으로 인해 예상보다 늦어지고 있는 가운데, 향후 정부의 지원금이 종료될 경우, 주민들이 피부로 느끼는 경기불황은 더 깊어질...

BC주, 6월 1일 부터 최저임금 시간당 $15.20 으로 인상

6월 1일 부터 BC주의 최저 임금이 캐나다에서 가장 높은 시간당 $15을 넘어설 예정이다. 인상폭은 시간당 60센트이며 화요일 부터 시간당 $14.60에서 $15.20로 올라간다. 최저 임금은 지난 4년 동안 최저 임금 근로자에게 급여를 인상하겠다는 NDP 정부의 약속의 일환으로 2017년의 시간당 $11.35에서 꾸준히 상승했다.

농산물 가격 고공행진…시장전망 밝다

3대째 농부인 안드레 하프 씨는 요즘 들 뜬 봄을 지내고 있다. 최근 농작물 가격이 목재, 기초금속과 같은 원자재 가격 상승 붐에 합류하면서 앞으로 몇년간의 시장...

이민 급감, 국내경제 성장 위협

이민 급감, 국내경제 성장 위협

2분기 신규이민자 3만 4천명…지난해 대비 67% 감소 코비드-19이 초래한 이민 둔화가 캐나다 경제와 고용성장의 주요자원을 저해하는 위협이 되고 있다고...

이민 급감, 국내경제 성장 위협

상업용 임대료 지원 이달말까지 연장

정부, “마지막 연장"…다른 지원책 검토 중 연방정부가 스몰 비지니스의 임대료를 지원해 주는 ‘상업용 렌트비 보조 (CECRA)’를 추가연장한다고 9일...

BC주정부 흑자에서 3억달러 적자로

BC주정부 흑자에서 3억달러 적자로

최악의 마이너스 성장 기록 코비드-19 팬데믹이 흑자로 운영되던 BC주 예산을 3억2천1백만 달러의 적자로 돌아서게 한 것으로 13일 발표된 BC주정부...

이민 급감, 국내경제 성장 위협

코로나 지원금 CERB에서 EI로 전환

CERB 이 달 27일로 만료… “자격요건 꼼꼼히 살펴봐야” 지난 6개월 이상 연방정부로부터 CERB(Canada Emergency Response...

이메일뉴스구독

이메일뉴스구독

매일 업데이트 되는 밴쿠버 로컬 뉴스와 한인사회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뉴스 구독이 신청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