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10년만에 스탠리 공원 6배 면적 ‘녹지’ 사라져

10년만에 스탠리 공원 6배 면적 ‘녹지’ 사라져

지난 10여 년 동안 메트로 밴쿠버 지역에서는 스탠리 공원의 약 6배 정도되는 크기의 자연 녹지 면적이 사라진 것으로 드러났다. 여기에는 삼림지, 벌판, 습지대, 목재 및 농경 관련 생태계 보호 지역 등이 포함된다. 목재업, 농업, 주택단지 건설 등으로 파괴돼 “정부 앞장서서 자연환경 수호 모범 보여야” 생태계 서식지...

60만 달러로 은퇴할 수 있을까?

은퇴를 앞두고 있거나 현재 은퇴를 한 분들은 과연 얼마 정도의 금액을 저축하고 있어야 안정된 은퇴 후 생활이 가능할 지에...

이민수속 지연에 삶 송두리째 흔들린다

사스케츄완에 거주하는 다팩 탈와 씨는 수 천 달러를 들여 캐나다 이민을 신청을 한 지 2년 반이 넘었다. 인도의 재산을 정리하고 가족과 함께 캐나다로 왔고 55만 달러...

한국 무사증 입국…4월 1일부터

팬더믹으로 인해 중단되었던 캐나다인의 서울행이 다시 열리게 됐다. 주밴쿠버총영사관은 21일 공지를 통해 4월1일부터 대한민국 무사증 입국이 허용된다고 밝혔다. 이로인해...

캐나다 입국자 사전 코비드 검사 폐지

공항과 육로 국경을 통한 캐나다 입국자에 대한 입국사전 코비드-19 검사를 곧 폐지한다고 17일 연방정부가 발표했다. 현재 캐나다 입국 여행자들은 출국 하루 전에 받은...

BC주 풍수지리설 상 올 해 운수대통

BC주 풍수지리설 상 올 해 운수대통

오늘 (12일)은 음력으로 신년 초 하루가 된다. 아시안계 주민들은 음력 설을 맞아 서로가 덕담을 건네면서 올 한 해도 건강과 행운이 깃들기를 서로 기원하는...

중·고등학교 교실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중·고등학교 교실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지난 4일부터 BC주의 중고등학교 교실 내에서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됐다. 일부에서는 이미 주 내 중고등학교 학생들이 교실에서 마스크를 모두 착용하고 있는데...

美 민주주의 짓밟힌 날, 바이든 당선 확정

美 민주주의 짓밟힌 날, 바이든 당선 확정

트럼프 65일 ‘대선 불복 전쟁’ 막 내려미 의사당 시위대 점거, 초유의 사태시위 참가자 4명이 숨져 미국 의사당이 시위대에 점거당하는 초유의 사태로...

이메일뉴스구독

이메일뉴스구독

매일 업데이트 되는 밴쿠버 로컬 뉴스와 한인사회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뉴스 구독이 신청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