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밴쿠버 다운타운 경기회복 느려…북미 도시 중 54위

밴쿠버 다운타운 경기회복 느려…북미 도시 중 54위

밴쿠버 다운타운이 북미주에서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 이 후, 경기 회복이 가장 더딘 도시 중의 하나로 조사됐다. 토론토대학교가 최근 실시한 한 관련 조사에서, 북미주 총 63개의 도시 중에서 밴쿠버 다운타운이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 회복율 비교에서 54위를 나타냈다. 이 조사는 도심에서 사용하는 셀폰 사용율 회복세를...

2월 소비자 물가 5.7% 급등

국내물가의 상승 속도가 심상치 않다. 1월 5.1%를 기록한 전국 소비자 물가는 지난달에 5.7%로 더 큰 폭으로 뛰면서...

공급난으로 캐나다 제조업 $100억 피해

캐나다 제조업체들이 공급대란으로 생산을 축소하고 있는 반면, 비용이 상승해 제조업 회복과 경제전반에 위협이 되고 있다고 경고했다. 캐나다제조업 및 수출업협회가 실행한...

달러 강세에 금값 1900달러선 붕괴

금값이 2개월 만에 최저치로 떨어졌다. 미 달러화 강세가 금값을 끌어내렸다.  23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2분기 DTI 158%로 현저히 하락

캐나다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지난 2분기 가처분 소득 대비 부채비율(DTI)이 1분기의 175.4% 에서 158.2%로 크게 하락했다고 11일 발표했다....

기준금리 0.25%로 재동결

기준금리 0.25%로 재동결

캐나다 중앙은행, “저금리 장기화, 국채매입 지속" 캐나다 중앙은행 (이하;중은)은 9일 기준금리를 0.25%로 재동결했다. GDP와 고용시장 회복이 아직...

이민 급감, 국내경제 성장 위협

2분기 신규이민자 3만 4천명…지난해 대비 67% 감소 코비드-19이 초래한 이민 둔화가 캐나다 경제와 고용성장의 주요자원을 저해하는 위협이 되고 있다고...

상업용 임대료 지원 이달말까지 연장

정부, “마지막 연장"…다른 지원책 검토 중 연방정부가 스몰 비지니스의 임대료를 지원해 주는 ‘상업용 렌트비 보조 (CECRA)’를 추가연장한다고 9일...

BC주정부 흑자에서 3억달러 적자로

BC주정부 흑자에서 3억달러 적자로

최악의 마이너스 성장 기록 코비드-19 팬데믹이 흑자로 운영되던 BC주 예산을 3억2천1백만 달러의 적자로 돌아서게 한 것으로 13일 발표된 BC주정부...

이메일뉴스구독

이메일뉴스구독

매일 업데이트 되는 밴쿠버 로컬 뉴스와 한인사회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뉴스 구독이 신청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