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발적으로 커지는 부채규모 우려수준을 넘는다

폭발적으로 커지는 부채규모 우려수준을 넘는다

국가부채 2,000조원 시대가 눈 앞에 왔다. 대한민국 얘기다. 2021년 한국예산이 약 556조원 이다. 여기에 코로나 사태 지원금을 마련하기 위한 추가경정 예산이 있으므로 실제는 600조원 전후다. 한국이 3년동안 예산을 다른 곳에 쓰지않고 빚만 갚아도 모자라는 규모다. 물론 여기에는 비약이 있다. 공무원 연금 등 공적 연금 보조금(연금지급 금액이 부족하면 국가가 세금으로 충당) 1,000조원이 포함되어 있고 이 금액은 당장 빚이 아니라 현 시점 가입자 기준으로 향후...
폭발적으로 커지는 부채규모 우려수준을 넘는다

‘돈 풀기’ 에 혈안 되어 다음 세대의 문제에는 안중에 없다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유권자의 ‘한 표’값 10만원, ‘부산 시장’값 28조원(최대 추정치). 서울시민들 좀 쪽팔린다고 했었다. 1조원가량 들여 시장자리 차지하겠다고 했으니 25조원 이상 퍼 주겠다는 부산 시장보다 못하게 생겼고, 경제력이 한국과 비슷한 캐나다 서쪽 변방 인구 400만명도 안되는 BC주도 작년 선거에서 ‘한 표’에 45만원(CDN$500) 이었는데…. 필자만 이런 생각을 한 것이 아니었는지 막판엔 ‘하루 한건씩’ ‘돈 주겠다.’는 공약을 했다.(서울) ‘청년...
폭발적으로 커지는 부채규모 우려수준을 넘는다

재산을 남겨주지 못할 망정 빚을 남겨 서야 되겠나?

 ‘한국 (경제)’ 상공에 먹구름이 가득하다. 금방이라도 소나기(불경기)를 한바탕 퍼 부을 기세다. 그럼에도 현 정부는 먹구름을 가중시키는 수증기를 계속 뿜어 올리고 있다(돈 풀기). 이런 상황이 한국만의 문제는 아니다. 조금의 시차는 있겠지만 ‘코로나 감염병’ 핑계로 돈을 마구 뿌리는 각국 정부도 마찬가지 상황에 도달할 가능성이 높다. 호들갑이 아니다. 충분히 위기를 맞을 가능성이 있다. 2019년 한국은 경기침체 상태였다. 성장율이 연 2%를 밑도는 상태였으나 2020년...
폭발적으로 커지는 부채규모 우려수준을 넘는다

테스 형! 소크라테스 형! – 2021년 2월 경기전망

각국의 지도자라는 분들이 도대체 왜 이럽니까? 최고 지도자라는 대통령, 수상이라는 분들의 뇌리엔 국민은 없고 오직 다음 선거에서 집권연장만 있나요? ‘민주주의의 성지’중 한 곳으로 일컬어지는 미 국회의사당이 성조기 부대에 점령당하는 일이 벌어지는가 하면 후임자가 취임식을 거행하는 시각에 권력을 넘겨줘야 할 당사자는 미 플로리다로 날아가 버리는 추태까지 보여 재임 중 ‘미국 온리(Only)’정책으로 그나마 벌어 놓았던 점수까지 몽땅 날려버린 미국 대통령도 있었습니다.한국도...
폭발적으로 커지는 부채규모 우려수준을 넘는다

‘돈의 힘’

5월 이후 부터 신규 이민자와 유학생 등의 감소 그리고 관광객의 감소로 인한 Air bnb침체 등 다양한 이유로 렌트 공실율이 높아지면서 콘도의 리스팅이 증가하고 판매도 단독주택에 비해 저조한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그리고 Covid-19 영향으로 좁은 실내 공간과 엘리베이터를 이용해야하는 등 Common Property를 사용해야 하는 아파트 보다 단독주택을 선호하는 구매자들이 늘면서 외곽의 단독주택이 비교적 선전하는 모습을 보였다.Covid-19 백신이 나올 때 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