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올해 경제성장률 5.1% 추산… 당초 기대 보다 낮아진 수치

올해 경제성장률 5.1% 추산… 당초 기대 보다 낮아진 수치

캐나다중앙은행은 올해 경제성장률을 5.1%로 추산했다. 5.1%는 높은 성장률이지만 당초 기대 보다는 낮아진 수치다. “제조·생산의 감소, 공급 체증, 구직자와 구인난의 불균형이 생산력을 제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중앙은행은 소비자지수(CPI)의 목표치를 2%대에 두고 있다. 물가가 고개를 들기 시작할 때 중앙은행은...

7월 BC주 일자리 3천100개 사라져

7월 BC주는 경제가 개방되었는데도 3천 1백개의 일자리가 감소했다. 지난 6일 캐나다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전용직이 3천 3백개 증가했고 6천 5백개의 파트타임...

개인, 물가인상 대비책 세워야

거의 모든 물가가 오르자 지출을 놓고 신중한 선택을 해야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신용상담회 서비스부 이사야 챈 부사장은 “물가상승으로 이전과 같은 생활비로 구매할 수...

투자자의 5대 걱정, 10개 해결법

투자자들은 걱정이 많은 집단이다. 대다수 투자자는 최악을 상상하고 많은 이들은 주식이 도박과 크게 다르지 않는다고 믿는다. 우리는 그렇지 않다는 사실을 설득하기 위해서...

경제회복 가로막는 주택시장의 둔화

캐나다중앙은행은 14일 기준금리를 동결하면서 통화정책과 경제전망을 업데이트했다. 이 날 티프 맥클렘 총재는 기자회견에서 대체로 낙관적인 전망을 했지만 늘 그렇듯이 경제...

4월 전국일자리 20만 7천개 감소

4월 전국일자리 20만 7천개 감소

4월 캐나다 전국에서 20만 7천개의 일자리가 사라졌다. 주정부들이 새롭게 봉쇄령을 내리면서 고용주들의 임시해고가 불가피 했기 때문이다. 지난 7일...

캐나다 달러 6주만에 최고점 찍어

캐나다 달러 6주만에 최고점 찍어

경제기초 평가 상승… 미 달러 대비 80센트 넘어 26일 미 달러 대비 캐나다 달러가 거의 6주만에 최고치를 기록했고 이 후 80센트를 넘은 수준을 유지하고...

밴쿠버시 주택소유주 재산세 인상 결정

밴쿠버시 주택소유주 재산세 인상 결정

360만 달러 추가 세금 거둬 영세 사업주에게 혜택 부여 밴쿠버시는 27일 시위원회를 통해 주택 소유 주민들을 상대로 재산세를 인상하기로 결정했다. 이로써...

이메일뉴스구독

이메일뉴스구독

매일 업데이트 되는 밴쿠버 로컬 뉴스와 한인사회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뉴스 구독이 신청되었습니다.